오산시 공공도서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3월 2일까지 임시휴관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20/02/26 [11:33]

▲ 중앙도서관 전경모습.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을 막기 위해 26일부터 내달 2일까지 공공도서관 7개소와 작은도서관 3개소 등 지역 공공도서관 10개소가 휴관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대상 도서관은 중앙, 꿈두레, 소리울, 초평, 햇살마루, 양산, 청학 공공도서관과 오산고현초꿈키움, 쌍용예가, 무지개 공립작은도서관이다.

 

오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감염증의 지역사회 유입차단을 위해 선제적인 대응차원에서 도서관 휴관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오산시, 중앙도서관, 꿈두레도서관, 햇살마루도서관, 양산도서관, 청학도서관, 초평도서관, 소리울도서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